죄와 불법을 사함받는 것은 “의” 입니다.

불법은 다른 것으로 용서 받을 수 없습니다.

오직 성령을 좇아 의를 행해야 되는 것입니다.

 

예수님이 십자가에 돌아가셔서 우리의 죄를 용서해 주셨고

그것을 믿으면 된다는데 우리가 무엇을 더 해야 되냐고 하지만

믿음이 곧 행함 입니다. 행함이 없으면 죽은 믿음입니다.

믿음이 있기 때문에 성령을 좇아 갈 수 있는 것입니다.

영혼 없는 몸이 죽은 것 같이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이니라

야고보서 2:26

 

 

예수님은 하나님의 뜻대로 십자가를 지셨습니다.

십자가를 지는 행함으로 모든 인류의 죄를 속하기를 원하는 하나님의 뜻에 순종했습니다.

 

다시 두 번째 나아가 기도하여 이르시되

내 아버지여 만일 내가 마시지 않고는 이 잔이 내게서 지나갈 수 없거든

아버지의 원대로 되기를 원하나이다 하시고

마태복음 26:42

 

아브라함이 칼을 잡고 이삭을 드리려고 한 것은 얼마나 어렵고 험한 일입니까?

그러나 아브라함은 하나님이 시킨대로 했습니다.

아들 이삭을 살릴 것을 믿고 하나님 명령대로 순종하는 행함을 보였습니다.

 

아브라함이 그 곳에 제단을 쌓고 나무를 벌여 놓고

그의 아들 이삭을 결박하여 제단 나무 위에 놓고

손을 내밀어 칼을 잡고 그 아들을 잡으려 하니     

여호와의 사자가 하늘에서부터 그를 불러 이르시되

아브라함아 아브라함아 하시는지라 아브라함이 이르되 내가 여기 있나이다 하매

사자가 이르시되 그 아이에게 네 손을 대지 말라 그에게 아무 일도 하지 말라

네가 네 아들 네 독자까지도 내게 아끼지 아니하였으니

내가 이제야 네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줄을 아노라

창세기 22:9-12

 

기드온이 아버지 단을 훼파할 때 얼마나 괴로웠겠습니까?

하지만 기드온은 하나님의 말씀대로 바알의 제단을 헐었습니다.

 

그 날 밤에 여호와께서

기드온에게 이르시되

네 아버지에게 있는 수소 곧 칠 년 된 둘째 수소를 끌어 오고

네 아버지에게 있는 바알의 제단을 헐며 그 곁의 아세라 상을 찍고

사사기 6:25

 

믿음을 행함으로 보이는 것

그것이 바로 험한 십자가입니다.

주기철 목사님이 핍박 받을 때 못 위로 걸어가는 고문. 그것 또한 험한 십자가 입니다.

그 험한 십자가를 붙들 때 최후 승리를 얻는 것입니다.

 

 

우리가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자가 되는 길은

고난이 닥쳐도 어려움이 와도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는 것입니다.

그 과정이 힘들고 핍박을 받을 때도 있지만

하나님은 믿음을 가지고 하나님의 뜻을 좇아가는 자들을 통해 역사하셨습니다.

그것이 바로 능력입니다.

 

매일매일 성령의 뜻을 좇아 행함으로

하나님을 기쁘게 하는 여러분 되길 소망합니다

 

 

 

.

0 0 vote
Article Rating